원주시노인종합복지관
공지사항>
행사안내>
갤러리>
홍보동영상>
이달의식단>
원주지역소식>
나눔+공감>
시설물 대여 안내>
 
게시판 나눔+공간

"사용하지 않거나 나누고자 하는 물건을 복지관에 기탁하시면 게시판에 기재하여 원하시는 분께 드리도록
  하겠습니다" 사용하던 것도 좋습니다.
예) 책,그릇,의류,생활용품, 각종 소모품, 핸드폰 등...
 
작성일 : 16-09-21 14:28
모니터(tv 기능) 중고 45,000원에 판매합니다.
 글쓴이 : 최고관리자
조회 : 3,070  

 모델명: dl1913wt

* 구성품: 모니터, 전원선, 컴퓨터 연결선  
* 상태: 생활기스 있습니다. 

* 가격 : 45,000원

 
-구입후 거의 사용하지 않았습니다만 세월의 흐름으로 다소 노후 느낌납니다.


압난유 17-08-09 14:32
답변  
파킨슨, 알츠하이머, 건망증

 

'내가 치매일 리 없어,' 내 남편이, 아내가, 부모님이 치매일리 없어,' 하면서 억지로 외면하다가

결국에는 돌이킬 수 없을 정도로 상태가 나빠지는 경우가 많다.

 

50대 주부 이선미 씨도 딱 그랬다. 이 씨는 2년 전쯤부터 점점 기억력이 떨어지기 시작했다.

가족들 옷이나 주방 식기 같은 물건을 어디에 뒀는지 잘 기억하지 못했다.

적금 통장을 찾으려고 온 집 안을 뒤진적도 있다. 집에서 혼자 밥을 먹다 "약속 자리에 왜 안 나오냐?"

 

친구 전화를 받은 일도 있다. 그녀가 친구들에게 이런 증상을 토로하면 언제나 같은 말이

돌아왔다. "얘, 나도 똑같아, 우리 나이가 그런 나이라더라,"

나이 탓이라는 웃어넘기던 이 씨는 그로부터 1년 뒤에야 병원을 찾았다.

 

그것도 건망증이 심해진 남편을 따라 병원에 갔다가 별생각 없이 같은 검사를 받은 것이었다.

그런데 결과는 뜻밖에도 남편은 정상, 이 씨는 알츠하이머 치매 초기였다.

MRI 검사결과 이 씨의 뇌에서 뇌세포 파괴로 인한 미세한 수축이 발견됬다.

 

최근 일이 잘 기억나지 않는다.

불과 며칠 전이나 몇 주 전, 가족 및 친구와 나눈 대화 내용이나 본인이 했던 일이 무엇인지

잘 기억나지 않는다면 치매를 의심해볼 만하다. 

​더보기=파킨슨, 알츠하이머, 건망증

http://blog.daum.net/sanchna1